편의점 짤린 썰

삭제 요청

편의점 짤린 썰_1이미지

Extra Form

썰만화1
http://www.mhc.kr/5874418


24시간 편의점 아니고

주말 오전은 점장 딸래미(18살), 주말 오후는 점장(아줌마)
평일 오전은 20대로 보이는 ㅆㅅㅌㅊ여대생, 평일 오후는 내가 알바했다.

그러니까 나만 남자고 나머지는 다 여자였다.

항상 여대생이랑 교대 하는데 오늘은 점장이 있더라?
그래서 인사 드렸는데 표정이 좀 뭔가 안좋더라.

창고에서 좆븐일레븐 근무복으로 갈아입고 나오는데

일베씨 뭐 잘못한 거 없어?
라고 물어보더라고.

잘 모르겠다고 하니까 cctv 촬영기록을 보여주더라
이때만 해도 내가 어제 계산을 잘못했나?
이런 생각이 들음.

편의점 의자에 방석이 있거든?
여대생이랑 교대하면 거의 매일 그 방석에 코박고 냄새 맡았다.

그걸 틀어주더라
순간 머리속이 하얗게 되면서 아무 생각이 안 들더라.

억울한 거 있으면 변명 해보라고 하라는데
아무 생각이 안 들어서

알바비는 내일 계좌로 줄테니 관두라고 함ㅋㅋㅋ

그래서 네... 하고 근무복 벗고
지금 방구석 들어왔다

시발 한달만에 짤림
자살하러간다

TAG •

편의점,
편돌이,
편순이,




Ads by (주)STORYSCHOOL
댓글 달아주면 행복이 온다지?
좋아요중..
좋아요 0
싫어요중..
싫어요 0

COMMENTS

Leave a comment

  • [썰] 조건녀와 떡설

  • [썰] 지하주차장에서 카x하다 따봉받은썰

  • [이야이] 의무방어전

  • [이야이] 생활관에 CCTV 생긴 썰

  • [썰] 커플에게 SM조교 받은 썰 1부

  • [썰] 커플에게 SM조교 받은 썰 2부

  • [썰] 친구 여친이 내 집에서 자다가 성욕 폭팔한썰

  • [썰] 꿈 한번꾸고 해탈한 썰 2

 X 오늘은 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