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 182 여친 사귄썰

삭제 요청

Extra Form


내가 장신녀 페티시가 있음
 
완전 메퇘지만 아니면 키큰여자라면 사족을 못쓰는 수준...
 
키큰 여자 찾아서 교회까지 나가게 됐는데 거기서 182 여자 만났음
 
얼굴은 키랑 안 어울리게 귀염상이었음 약간 ioi 최유정 같이 생겼음
 
조그만 얼굴이 넓은 어깨 위에 달랑 있었음... 그래서 얼굴이 더 작아보이고 어깨는 더 넓어보임...
 
전체적으로 키크고 골격도 좀 큰 몸매 였음... 그래서 팔다리도 무지 길고... 완전 내 스타일이었음
 
몇번 좋아하는 티를 내고 대시를 해서 고백하고 사귀게 됐음
 
알고보니 내가 첫연애는 아니고 전에 1년 정도 연애 했다고 함
 
그래서 아다는 아니었음...
 
솔직히 실망하기도 했음...  장신녀 아다를 깨는게 내 로망이기도 해서...
 
그래도 내 기준에서 스펙이 너무 좋았음
 
키 182 브라 AAAaaaa 가슴이 작은데 나는 가슴 작은게 더 좋음
 
3 사이즈는  33-26-35 골반이 좋은데 통허리... 옥에 티였음...
 
키가 워낙 커서 몸무게는 63kg 살은 없는데 뼈대가 좀 굵고 그래서...
 
그래도 하체가 예뻤음  
 
다리가 엄청나게 길고 허벅지가 탄탄했음... 왜 좀 근육있어서 골 생기는 그런 허벅지에
 
쭉뻗은 종아리 잘목한 발목... 다리 드러나는 옷입으면 진짜 꼴렸음
 
섹스할 때는 반응이 좋은 편이었음
 
내 취향이 섹스할 때 가만히 있는 여자 진짜 싫어하는데
 
ㅇㅒ는 적극적으로 다리도 잘 벌리고 골반도 잘 움직였음
 
좀더 구체적으로 내가 들어가면 골반을 위로 나올때는 골반을 아래로 움직였는데 이게 진짜 자극적이었음
 
그냥 앞뒤로 만 움직이면 자지 윗부분이 질벽에 잘 안 닿는데 이러면 위아래가 다 질벽에 닿아서 막 질벽이 꿈틀꿈틀 하는 착각이 듬
 
또 얘가 그 긴다리를 섹스할 때 잘 벌려줌 그냥 벌리는게 아니라 위에서 보면 M 형으로 벌리고 허벅지랑 발 끝에 힘을 주면서 움직임
 
진짜 떡감이 좋았음 그렇게 따뜻하고 축축하고 잘 감싸주는 질은 이전에도 이후에도 없었음 
 
소리도 잘냈음
 
막 인위적인 신음이 아니라 거친 숨소리를 내는데 내 목을 끌어안고 내서 귀를 자극함
 
진짜 섹스할 때 꼭 끌어안고 계속 움직이면서 해서 너무 좋았음
 
다만 얘가 워낙 길고 좀 무겁다 보니 체위 변경이 좀 힘들었음
 
정상위로 하다가 여성 상위로 가고 싶을때는 혼자 힘으로 안됨.. 무거워서
 
혼자 돌리다가 허리나갈 뻔 함...
 
그리고 후배위도 안됨... 너무 높아서.. 자꾸 빠짐
 
진짜 얘랑 섹스 하면서 그렇게 섹스가 좋았던 적이 없었음
 
근데 개독년이라 섹스할 때 다 느끼고 좋아해놓고서 끝나고 나면 꼭 죄책감 가지고 우울해지면서 나한테 물어봄
 
자기 사랑하냐고 결혼할 거냐고
 
처음에는 사랑한다고 꼭 결혼할거라고 하고 달래줬는데
 
섹스 끝에 우울해지는 증세가 심해지더니 급기야는 섹스 거부함
 
결국 질려서 헤어짐
 
헤어진지 2년 넘었는데 아직도 그애 질맛이 잊혀지지 않음  
 
 
 




Ads by (주)STORYSCHOOL
댓글 달아주면 행복이 온다지?
좋아요중..
좋아요 0
싫어요중..
싫어요 0

COMMENTS

Leave a comment

  • [썰] 눈물 마른 ssul

  • [썰] 새내기때 처음으로 원나잇 한 썰2

  • [썰]

  • [썰] 일리단녀랑 만난 썰

  • [썰] 중2때 여친이랑 첫경험한썰 (1)

  • [썰] 군대에서 무관심 사병이었던 썰

  • [썰] 포경수술하고 응급실간 썰

  • [썰] 코끼리랑 떡친 썰 (스압)

 X 오늘은 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