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창시절 학교폭력 정의구현한 썰 푼다

삭제 요청

Extra Form

어릴 적에 옆집사는 친한 동생이 학교서 괴롭힘 당하고

걔네 부모님이 맞벌이 하셔서

학교 애들이 집까지 찾아와서 돈뺏고 물건뺏고 그랬음

그걸 어느 주말에 걔랑 우리집에서 탕수육 먹다가 그 사실을 알게됨

존나 분노한 나랑 내 친구들이 주말마다 그 학생들 찾아다니면서 줘팸

그러다가 하루는 경찰한테 잡혀서 부모님들까지 다 부르고

우리 부모님은 죄송하다하고 그쪽은 콩밥이 어쩌네 하는데

쟤네가 먼저 우리 옆집 사는 동생을 괴롭혔고 내가 대신 복수했다

라고 대들다가 아버지한테 뒤통수 후려맞음..ㅠ

나중에 경찰도 그냥 애들 싸움인데 넘어가자 해서 넘어가긴 함

그 후로 한동안 교내에서 정의의 아이콘 같은 이미지 되버려서

여자 후배들한테 인기도 얻고 선물도 받고 함

물론 나중에 담배피다 걸려서 교내봉사하고 이미지고 머고 다날아감ㅋㅋㅋ




Ads by (주)STORYSCHOOL
댓글 달아주면 행복이 온다지?
좋아요중..
좋아요 0
싫어요중..
싫어요 0

COMMENTS

Leave a comment

  • [썰] 나의 순수했던 첫 경험 썰

  • [썰] 초딩때 같은 반 여자애랑 즐긴 썰

  • [이야이] 맞선 업체에서 일해본 사람의 경험담?

  • [썰] 부대내에 괴담 만들고 간 선임 ssul

  • [썰] 나도 고래잡은썰 올린다

  • [썰] 중학생때 고래잡은 썰1

  • [썰] 보릉내 누나 마지막 썰

  • [이야이] 훈련소의 의사들

 X 오늘은 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