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에 대한 경외심 보여주는 ‘천단(天壇)’ 신에게 제사지내기 위한 황실 제례...

삭제 요청

제천의식을 무척 중시했다. 천단은 명나라 영락 18년(1420년)에 지어졌으며 초기 명칭은 ‘천지단(天地壇)’이었다. 영락제 이후 제왕들은 매년 동지, 정월 상신일(上辛日), 맹하(孟夏, 여름의 첫 달), 주요 명절, 정국 주요 시기 ...


하늘에 대한 경외심 보여주는 ‘천단(天壇)’ - EPOCH TIMES LanguagesChineseEnglishBulgarianCzechFrenchGermanHebrewIndonesianItalianJapanesePersianPortugueseRomanianRussianSlovakSpanishSwedishTurkishUkrainianVietnamese 지면보기한글中文 2016.02.23 구독문의 중국장기적출중국 경제중국 문화중국 사회중국 정치리얼 스토리 ‘장쩌민’9평 공산당국내국내뉴스서울정치한국 이모저모국제북·남미아시아·태평양아프리카인터내셔널유럽중동인도비즈경제일반부동산생활·유통사기에서 배우는 21세기 리더십정관정요(貞觀政要)휴먼브랜딩과학UFO과학뉴스우주초과학IT뉴스문화문화 뉴스사전문명서평션윈 예술단르네상스로 떠나는 아트인문학 여행음악사를 움직인 클래식 음악의 거장연예TV·영화연예영화리뷰라이프레시피생활의 팁식당리뷰여행인생의 편린자동차CEO 이미지메이킹카툰패션·뷰티CEO 이미지메이킹헬스헬스뉴스한의학피트니스치료법동영상과학동물스포츠엔터테인먼트중국패션&뷰티 하늘에 대한 경외심 보여주는 ‘천단(天壇)’ 2016.01.05 11:31 오전 중국부 0 중국, 중국 문화 선농단, 월단, 일단, 제례, 제천의식, 중국 제례문화, 지단, 천단, 황제 천단 곳곳에는 중국 정통 신전(神傳) 문화 고유의 함의와 상징이 드러나 있다. 북쪽은 둥글고 남쪽은 각진 제단 벽, 그리고 원형 건축물과 사각형 외벽의 조화를 꾀한 설계는 모두 전통적인 ‘천원지방(天圓地方)’의 우주관을 함축하고 있다. 중국 베이징 천단. (Photo by Feng Li/Getty Images)중국 역사를 살펴보면, 까마득한 신농황제 때부터 사람들은 농작물의 생장이 천지신의 보우에 의한 것이라고 여겼다. 대자연을 무척 경외했던 상고시대 인류는 우주 만물 하나하나마다 모두 신이 깃들어 있다고 생각했는데, 하늘(天)에 대한 중국인들의 숭배와 경외심은 이처럼 뿌리깊은 것이다. 천지신명과 자연에 대한 경외심은 전통 제례문화를 통해 드러나며, 베이징에 있는 5대 제단은 ‘황실 제례문화’가운데 핵심적인 일부분이다.천단(天壇), 지단(地壇), 일단(日壇), 월단(月壇), 선농단(先農壇)은 베이징의 유명한 5대제단으로서 모두 명대에 지어져 청대에까지 사용되었다. 이 제단들은 명, 청 두 왕조 제왕들이 하늘, 땅, 태양, 달, 산천, 태세신 등의 신에게 제사를 지내기 위한 목적으로 지은 것이다. 이 다섯 개의 제단들은 자금성(고궁)의 동서남북에 대칭적으로 분포되어 있는데, 일단은 동쪽, 월단은 서쪽, 지단은 북쪽, 천단은 동남쪽, 선농단은 서남쪽에 각각 위치한다.천단베이징의 유명한 5대 제단 즉 천단(天壇), 지단(地壇), 일단(日壇), 월단(月壇), 선농단(先農壇)은 모두 명대에 지어져 청대에까지 사용되었다. 이 제단들은 명,청 두 왕조 제왕들이 하늘,땅,태양,달,산천,태세신 등의 신에게 제사를 지내기 위한 목적으로 지은 것이다. 천단은 5대 제단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크다. (온라인 사진)천단은 5대제단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크다. 베이징 시내 동남쪽에 위치한 천단은 동서 길이 1,700미터, 남북 길이 1,600미터, 총면적 273만㎡에 달해 중국 내 현존하는 제단 및 사찰 건축군 가운데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총면적은 고궁(자금성)보다도 넓으며 이중 벽면 구조로 된 내외단(內外壇)을 이루고 있다.중국의 제천의식은 주(周) 왕조 때부터 시작되었으며, 한대(漢代) 이래 각 왕조 제왕들은 모두 제천의식을 무척 중시했다. 천단은 명나라 영락 18년(1420년)에 지어졌으며 초기 명칭은 ‘천지단(天地壇)’이었다. 영락제 이후 제왕들은 매년 동지, 정월 상신일(上辛日), 맹하(孟夏, 여름의 첫 달), 주요 명절, 정국 주요 시기 및 각 계절별로 천단에 나아가 제사를 지내 한 해 동안 날씨가 좋고 사직이 평안하기를 기원했다. 제사는 황실 생활에 있어 매우 중요한 일부분이었다.천단은 비할 데 없이 드높은 ‘天’의 위상을 중점적으로 표현, 하늘의 드넓음과 드높음을 두드러지게 나타내고 있다. 배치부터 살펴보면, 내단(內壇)은 외단(外壇)의 남북 중심선(中軸線) 동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원구단과 기년단(祈年壇)은 다시 내단의 중심선 동쪽에 위치하고 있어 중심선 서쪽의 시야를 한층 넓히는 작용을 한다. 이로 인해 서쪽에 위치한 정문을 통해 천단에 들어온 이는 드넓은 시야를 즐기는 동시에 하늘의 위대함과 자기 자신의 미소함을 깨닫게 된다. 건축물 자체만 살펴보면, 기년전(祈年殿)과 황궁우(皇穹宇)는 모두 원형 찬첨정(攒尖顶)을 사용했으며 바깥쪽의 대기(台基)와 처마는 위로 한층 한층 올라갈수록 작아지는 형태로, 이 역시 하늘과 맞닿아 있다는 느낌을 생생하게 표현하고 있다.천단(天壇)은 역대 중국 황제들이 풍년을 기원하는 등 국가의 중요한 행사인 제천(祭天) 의식을 행하던 제단이다. 사진은 중국 베이징에 있는 천단. (Thegreenj/CC BY-SA 3.0)지단총면적 37.4헥타르에 달하는 사각형 형태의 지단은 그 전모(全貌)부터 지엽적인 디테일에 이르기까지 모두 ‘천원지방(天圓地方)’, ‘천청지황(天靑地黃)’, ‘천남지북(天南地北)’, ‘용과 봉황(龍鳳)’, ‘건곤(乾坤)’ 등 고대로부터 이어져온 전통 및 상징을 충실히 반영해 설계되어 있다. (온라인 사진)지단은 명,청 양대 제왕들이 황지기(皇地祇, 즉 지신)에게 제사를 올리던 장소로서 초기 명칭은 ‘방택단(方澤壇)’이었다. 명 가정(嘉靖) 9년(1530년)처음 완성되어 가정 13년(1534)년 증축을 거친 이후부터 ‘지단’이라고 부르기 시작했다. 지단은 베이징 5대 제단 가운데 2번째로 큰 제단으로서 비슷한 건축물인 천단과는 멀리 떨어져 있으며 옹화궁,공묘,국자감과는 강을 사이에 두고 서로 마주보고 있다. 명,청 양대를 통틀어 381년간 모두 14명의 황제가 이곳에서 매년 연속해서 지신에게 제사를 지냈으며, 이러한 전통은 1912년 청 왕조의 멸망과 함께 끝나게 되었다.지단 역시 천단과 마찬가지로 내단과 외단으로 나눠져 있다. 내단에는 신이 사용하는 부엌, 창고, 제물용 도살장, 종루, 재궁(斋宫) 등이 배치되어 있다. 지단의 단면 위에 깔린 돌의 개수는 모두 짝수인데, 이는 ‘하늘은 양, 땅은 음’이라는 말처럼 고대인들이 짝수를 ‘음수(陰數)’로 여겼기 때문이다. 높은 층 단면 중심부에는 네모난 돌 36개가 깔려 있는데, 가로 세로 각각 6행 6열로 배치되어 있다. 이들 중심석 바깥으로는 8겹의 돌들이 네 방향으로 둘러싸고 있는데, 가장 바깥쪽 겹은 92개의 돌로 이루어져 있고 가장 안쪽 겹은 36개의 돌로 이루어져 있는 식으로 총 512개의 돌이 깔려 있다. 여기에 중심석 36개를 합하면 돌의 개수는 총 548개가 된다.총면적 37.4헥타르에 달하는 사각형 형태의 지단은 그 전모(全貌)부터 지엽적인 디테일에 이르기까지 모두 ‘천원지방(天圓地方)’, ‘천청지황(天靑地黃)’, ‘천남지북(天南地北)’, ‘용과 봉황(龍鳳)’, ‘건곤(乾坤)’ 등 고대로부터 이어져 온 전통 및 상징을 충실히 반영해 설계되어 있다.일단직경 10장(丈, 약 3.3m)의 원형 건축물인 일단의 정중앙에는 ‘배신대(拜神臺)’라는 이름의 네모난 받침대가 있다. (온라인 사진)조일단(朝日壇)이라고도 하는 일단은 명 가정 9년(1530)년에 지어진 이후 명,청 양대 황제들이 태양에 제사지내는 용도로 사용했던 장소다. 고대 사람들은 태양 역시 일종의 신으로 여겨 매년 춘분마다 태양에게 제사를 지냈다. 직경 10장(丈, 약 3.3m)의 원형 건축물인 일단의 정중앙에는 ‘배신대(拜神臺)’라는 이름의 네모난 받침대가 있다. 배신대의 모서리 길이는 16미터, 높이는 1.89미터로 원래는 각 면에 붉은색 유리 벽돌을 붙여 태양을 상징하도록 했으나 청대 들어 보수하는 과정에서 이를 네모난 벽돌로 바꾸었다.월단일단과 같은 시기에 지어진 월단은 ‘석월단(夕月壇)’이라고도 하며 명, 청 양대 황제들이 달과 하늘의 수많은 별자리 신에게 제사를 지냈던 장소다. (온라인 사진)일단과 같은 시기에 지어진 월단은 ‘석월단(夕月壇)’이라고도 하며 명, 청 양대 황제들이 달과 하늘의 수많은 별자리 신에게 제사를 지냈던 장소다. 월단은 한 층으로 되어 있으며 흰 대리석이 깔려 있다. 높이는 1.5미터, 한 면은 14미터이며 면적은 196㎡다. 여타 제단들과 마찬가지로 월단에도 신이 사용하는 부엌, 창고, 제물용 도살장, 제기(祭器) 보관소 등의 건축물이  배치되어 있다.선농단선농단은 2중의 내외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평면도는 북쪽은 원형,남쪽은 사각형인 직사각형 형태를 띠고 있다. (온라인 사진)명 영락 18년(서기 1420년)에 지어진 선농단은 명,청 양대 황제들이 선농제신(先農諸神)에게 제사를 지내고 적전(藉田) 의식을 거행했던 장소다. 선농단은 2중의 내외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평면도는 북쪽은 원형, 남쪽은 사각형인 직사각형 형태를 띠고 있다. 내부 건축물은 크게 3가지 그룹 즉 선농단, 천신지기단(天神地祇壇), 그리고 태세전(太歲殿)으로 나눌 수 있다. 선농단 안에는 선농에 제사지내고 적전 의식을 거행하는 데 사용된 단대(壇臺), 신이 사용하는 부엌, 창고, 곳간, 구복전(具服殿), 관경대(觀耕臺), 경성궁(慶成宮) 등이 포함된다. 천신지기단은 대지와 산천 등 자연신에게 제사지내는 데 사용되었다. 웅장한 기세의 건축물군인 태세전은 태세신에게 제사지낼 때 사용되었다.베이징에 위치한 5대 제단은 고대로부터 이어 내려져 온 존천경신(尊天敬神), 천인합일의 전통 문화 정수를 대표하는 건축물들이다 .가뭄, 홍수, 해충, 역병 등 천재지변 및 인재가 자주 일어나거나, 연이은 흉년으로 기근이 들어 백성들이 도탄에 빠지고 곳곳에서 도적떼가 출몰하는 일이 벌어질 때마다 고귀한 ‘하늘의 자식’인 황제들은 황감한 마음으로 목욕재계하고 돌이켜 반성한 후 문무백관을 거느리고 천단에 서둘러 올라 하늘에 제사를 올리고, ‘스스로를 꾸짖는 조서’를 내렸다. 한쪽 어깨에 나라의 존망과 백성의 생사라는 중대한 책임을 짊어진 이들 황제들은 진심으로 과오를 반성하고 힘을 합쳐 개혁을 추진, 억조 창생을 구원하는 것을 자신의 소임으로 알고 노력했으니 이로써 비로소 하늘의 불쌍히 여기심과 보살핌을 얻어 난관을 극복할 수 있었다.———————–저우훼이신 기자원문보기관련기사션윈예술단, 중국 전통문화의 참 모습 부활시키다[중국전통문화로의 초대 1] 천조(天朝)로 불리는 땅, 중국[神傳문화] 중화민족의 시조 ‘황제’공유0공유0공유0공유0공유0공유0공유0인쇄 댓글 남기기 응답 취소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이름 * 이메일 * 웹사이트 뉴스레터 구독댓글 ShenYun(神韻) 2016 호주의원들 “션윈은 깊은 사색을 불러일으켜” 3:15 오후2016.02.17 美 가수 멜리사 페어 “잊었던 기억 되살려 준 얼후” 5:58 오후2016.02.15 두 가닥 현 위의 음악세계…션윈예술단 얼후 연주자 치샤오춘(戚曉春) 5:41 오후2016.02.15 연극학과 교수 “션윈은 재미를 곁들인 완벽함이었다” 3:43 오후2016.02.15 장쩌민 고소·고발 이유한국인 고발인 수 469,217명 미 하원 중진의원 “장쩌민 공개 체포·재판” 촉구 11:57 오전2016.02.17 아시아 123만명 파룬궁 박해주범 장쩌민 형사고발 연대서명 동참 9:25 오후2016.02.07 유럽 주요 정치인들, 파룬궁 지지하며 장쩌민 사법처리 요구 9:26 오전2015.12.18 대만서 세계 첫 ‘장쩌민 고발 지지 결의안’ 채택 10:07 오전2015.12.17 TOP 비디오 ‘똑똑한’ 파리지옥…먹잇감 식별한다 5:05 오후2016.01.28 초고속으로 본 물방울이 수면에 떨어지는 모습 5:03 오후2016.01.08 지난 주 최대 볼거리는?…별똥별 사자자리 유성우 3:46 오후2015.11.23 UFO 연구가, 화성 사진에서 3M 초대형 쥐 발견 12:34 오후2015.11.14 TV·영화 [에듀테인먼트] 아이와 함께 떠나는 동심의 나라 4:26 오후2016.02.03 ‘아바타’ 속편 드디어 나오나…제임스 캐머런, 공개 예정일 발표 7:15 오후2016.01.10 ‘사임당, the Herstory’ 과거와 현재 오가는 숨 막히는 30초 티저 깜짝 공개 11:18 오전2016.01.01 ‘1박 2일’ 추신수, 입단 테스트 탈락, 출연료 18억 앞에 좌절 9:01 오후2015.12.28 많이 본 기사 중국 정계 핵심은 시진핑 집권 2기 인선안 ‘당뇨병 대국’ 중국, 2025년 치료제 시장규모 26조원 중국 31개 성·직할시·자치구에서 모두 고위관료 낙마 환자 죽음 예견하는 고양이 인천항 송도 임시크루즈부두 개장 10월로 연기 "나 혼자 산다" 서울시 1인 가구 증가세 헤지펀드 전설 5인, 위안화 약세에 ‘베팅’ 올해도 중국 철강덤핑은 계속된다 유엔 “유전자 변형모기로 지카바이러스 퇴치” 혼자 사는 500만 1인 가구, 그들의 생활상 최근 기사왜 시리아 북부 싸움이 중요한가2016.02.23혼자 사는 500만 1인 가구, 그들의 생활상2016.02.23유엔 “유전자 변형모기로 지카바이러스 퇴치”2016.02.23‘신흥산업’이 된 중국내 자동차 자해공갈단2016.02.23올해도 중국 철강덤핑은 계속된다2016.02.23헤지펀드 전설 5인, 위안화 약세에 ‘베팅’2016.02.23인천항 송도 임시크루즈부두 개장 10월로 연기2016.02.22“나 혼자 산다” 서울시 1인 가구 증가세2016.02.22중국 31개 성·직할시·자치구에서 모두 고위관료 낙마2016.02.22‘당뇨병 대국’ 중국, 2025년 치료제 시장규모 26조원2016.02.22자동차 컨슈머리포트 “2015년 최고의 차 테슬라 ‘모델S’” 3:15 오후2016.01.06 소비자 신뢰 저버린 폭스바겐, 배기가스 조작 차량 1100만대 팔아 4:43 오후2015.09.23 폭스바겐 골프·제타·비틀 등 디젤차 48만대 美서 리콜 명령받아…이유는? 3:20 오후2015.09.21 기아 스포티지 신형 5년 만에 출시…개발비 3900억 원 들여 3:05 오후2015.09.15 이코노믹 센스 인력감축, 비용 줄지만 장기적으로는 손실 11:12 오전2016.02.20 “노동자들은 기술변화 두려워 하지 말라” 9:53 오전2015.12.29 IMF 준비통화의 내부를 들여다 보다 10:34 오전2015.12.28 칠레 포도밭이 높이 성장하고 있는 이유 3:47 오후2015.11.09 핫 토픽 11:59 오전 / Feb 23 왜 시리아 북부 싸움이 중요한가 11:49 오전 / Feb 23 혼자 사는 500만 1인 가구, 그들의 생활상 11:24 오전 / Feb 23 유엔 “유전자 변형모기로 지카바이러스 퇴치” 11:14 오전 / Feb 23 ‘신흥산업’이 된 중국내 자동차 자해공갈단 9:41 오전 / Feb 23 올해도 중국 철강덤핑은 계속된다 9:28 오전 / Feb 23 헤지펀드 전설 5인, 위안화 약세에 ‘베팅’ 5:28 오후 / Feb 22 인천항 송도 임시크루즈부두 개장 10월로 연기 5:07 오후 / Feb 22 “나 혼자 산다” 서울시 1인 가구 증가세 3:10 오후 / Feb 22 중국 31개 성·직할시·자치구에서 모두 고위관료 낙마 2:57 오후 / Feb 22 ‘당뇨병 대국’ 중국, 2025년 치료제 시장규모 26조원 (주)대기원시보(우)110-3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32길 36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다06384 등록일자 2003.03.27 | 발행인 홍성혁 ☎ (02) 725-0474 태그IS감우성강정호기성용내그녀내생애봄날러시아메르스메르스 확진자메르스 환자미국박근혜박근혜 대통령박해진북한삼성삼성서울병원삼자경세월호션윈션윈예술단손흥민시진핑신세경신해철아이언맨애플야경꾼일지오바마유병언이동욱일본장쩌민장쩌민파저우융캉조현아주원중공중국중국 경제중국경제중국공산당최수영파룬궁홍콩 2016 EPOCH TIMES ©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회사소개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Contact Featured Posts 밸런타인데이 밀가루 범벅 분투기 2016.02.120 중국 옌타이에 ‘빙하기’ 도래? 2016.01.280 영국 왕실 샬럿 공주, 영국인 사랑 독차지 2016.01.260 일출·일몰 사진에 찍힌 천사와 십자가 형상 2016.01.220 리얼 닥터 두리털, 동물과 즐거운 셀카 2015.12.310 중국국내서울국제비즈 키워드를 입력하고 Enter 키를 누르십시오




  • (주)SISO
  • e-HR, e-HR 솔류선, e-HR 시스템, 부산 홈페이지 / 모바일 홈페이지 제작, 온라인마케팅, 웹컨선팅, 부산 어플제작, 웹 솔류션/시스템 개발 및 유지보수
Ads by (주)STORYSCHOOL
댓글 달아주면 행복이 온다지?
좋아요중..
좋아요 0
싫어요중..
싫어요 0

COMMENTS

Leave a comment

BEST

  • [board] 이번에 IEM 스피릿 렉사이 한타보면서

  • 간지러워 죽을거 같애

  • 역사상 요리사로서 가장 성공한 인생을 산 사람

  • 채널좀돌려볼ㄱ

  • 욕이나게.. 대참사.

  • 욕이나게.. 대참사.

  • 생선주제에 감히

  • 유쾌한 페북녀

 X 오늘은 그만